(구) 내마음속 이야기

∴ 이곳은 아토피로 인한 심리적 고민, 대인관계, 사회적 차별, 연예, 결혼, 취업문제등 마음속 고민을 속시원히 털어놓는 공간입니다. 서로가 위로하고 격려하고 자신의 경험담을 들려주는 따뜻한 희망의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자료수 : 1677 개, 56 페이지중 1 페이지 Category
[일반] 제목 : 전 아토피가 있는 33세 남자입니다.
 
등록일: 2007-01-02 18:05:22 , 조회: 1,294

아토피에 좋다는 연고나 로션, 바르는 알로에등 좋다는것은 다 해봤습니다만, 완치가 되지 않더군요.

명현현상이라고 바르고 조금더 생기는 것류는 비추입니다. - 안들으면서 오히려 조금더 악화되도 그쪽에선 할말이 많더군요.

아토피의 원인은 참으로 다양하다는것을 알았습니다.

어떤사람에게는 잘듣는다는것이 저에게는 잘 안들었으니까요.

스트레스, 인스턴트(라면국물), 햄버거류, 치즈,계란류 음식에서 올까 헹여나 잡곡위주로 간단한 채식만도 했습니다.

저의 결론이지만 한방으로 개선이 많이 되었습니다.

저는 스트레스가 약간의 원인이었고, 한약방선생님께서 저의 성격이나 직업을 묻더군요.

그분이 하는 말은

내성적일수록, 활달한 행동을 하지않고 조용한(침체된) 생활을 하는 경우

피속에 활성화산소라는것이 일반인보다 많이 축척이 되면서 아토피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자신이 지어주는약은 체질개선및 몸의 순환을 도와주지만 근본적 치료는

운동 이라고 했습니다. 아니면 활달한 생활 - 모임을 주선하고 여러사람과 활동을 한다든지 등산..

양약병원에 가면 알레그라라는 알레르기 개선제 한알을 주지만

이것을 매일 복용하고 근 1년넘게 복용을해도 하루 안먹게 되면 마구 가렵게 되더라구요..

피검사를 하는 주기가 점점 짧아지면서 "아 이약이 나에게 안좋은 영향을 미치는지 지켜보고 있구나" 이런 생각이 들어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 일시적으로 끌고가는것이 아닌) 한약을 택했지만

의외의 말

피속에 활성화산소, 백혈구의 숫자 이런것을 정상으로 만들기 위해서 운동을 하라는 말과

성격이야기 - 긍적적인사고로 스트레스를 축척하지 말라는

을 들었습니다.


까짓꺼 운동해보는거다 하고 동네 헬스장을 1년치 선납을하고 지금 3개월째 조금 강도높은 웨이트를 합니다.

처음에 땀에의해서 몸이 가려웠습니다만

신기하게 아토피가 나아가네요.


몸이 좋아지니까 당당한 마음 그런거도 생기고
처음보는 사람에게 인사도 걸게되고
거울을 보아도 호감가는 인상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기존에는 마르고 얼굴이 붉었었는데

정상적인 모습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온라인으로 글을 적게되었습니다.

꼭, 어떤방법이든지 아토피가 낳으셨으면 합니다.

아토피는 원인을 알수없는 치료가 안되는, 의아한 이라는 단어라고 합니다.

어떤분은 따듯한 목욕이 아토피에 치명적이라고 하지만

저의 경우는 샤워를 안하고 기분좋게 몸을 물에 감구는 방법으로 휴식을 취했더니 좋아지더라구요
저의 원인은 스트레스 였으니까 이방법으로 스트레스를 풀었거든요.

가능할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충분한 수면과,,

열 <- 온도일수도 있고 스트레스일수도 있는

열을 받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_^ 2007/01/02 19:36  
앞으로도 더 좋아지셨으면 좋겠네요 ㅎㅎ 2007/01/02 20:06  
전적으로 공감되네요~~~
활성산소를 줄이는 평소습관...조급하고 예민한 성격고치기가 한 몫할것 같습니다
스트레스와 피로를 푸는것은 목욕도 그렇구요....
2007/01/02 21:17  
한약 나름이겠지만 스테로이드 끊으면 심해지는 것만 하겠습니까 2007/01/02 22:38  
한약먹고 나을 생각을 다 하는군요..
한약 계속 입에대고 살 수 있을까요??
그냥 열심히 하세요, 운동이나..
2007/01/03 01:11  
좋은 말씀입니다.
저도 한약을 먹고 있지만, 식욕만 늘더군요.
일단 좀 더 활동적인 에너지는 늘지요.
저도 가려움 때문에 운동을 많이는 못 합니다만,
운동은 누구에게나 좋지요.

운동 꾸준히, 열심히 하셔서 좋은 결과 있으시길...
2007/01/03 09:40  
한약끊으면 다시 심해진다고 쓰신님..님꼐서의 경험이신가요.??
많이 호전되어서 한약을 끊을려고하는데 충격이네요..
자세한리플좀 달아주세요,.~
2007/01/03 12:25  
한약만 나오면 예민들 하시네요^^
활달한생활을 하면서 운동도 열심히하고 긍정적인사고로 스트레스를 최소화하자
이것이 요지인거 같습니다
2007/01/03 12:29  
햔약이 약끊으면 심해지는것보다..
한약먹을때 심해지고 끊으면 훨씬 더 나아지는게 정상적인인 한약이아닐까요..
그리고 그 한약방선생님~~~~~제가 들었다면 한방 먹은기분이였을껏같네요..
나자신은 노력도안하면서 몸이 낫길바랬다니...
암턴 적당한 운동은 굿인것같아요~!!!
2007/01/03 15:00  

 
 
  [일반] 게시판 문닫습니다 (새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964 2007/01/12
  [아자아자!] 내마음속이야기 게시판지기 입니다. (1) 903 2006/10/10
1675 [일반]  꼭 !!!!!!!!!!!!!!!!!!!!!!!!!!!!!!!!!!!!!!!!!!!!! (2) 1019 2007/01/09
1674 [일반]  책 추천 부탁드려요~ (3) 983 2007/01/09
1673 [힘들어]  이제 20살 어엿한 남자인데..  1028 2007/01/09
1672 [일반]  아토피아에 오기가 꺼려진다 (9) 1234 2007/01/08
1671 [우울해]  과자 성분 표시요... (2) 993 2007/01/08
1670 [힘들어]  아토피안 들이 밖에 나가면 (1) 885 2007/01/08
1669 [일반]  여자친구와 또 헤어졌습니다 (14) 1358 2007/01/08
1668 [부럽다..]  중증아토피안들에게 여쭤봅니다 (3) 999 2007/01/08
1667 [신난다^o^]  제2탄!! 한약으로 실패하는 이유...아토피안들에게 (1) 1063 2007/01/07
1666 [일반]  전 초등학교 4학년때 왕따를 당했었습니다. (1) 1266 2007/01/07
1665 [사랑해]  아토피, 그리고 사랑과 연애 (7) 1071 2007/01/06
1664 [일반]  아토피 신약은 언제 쯤 나올까요? (3) 825 2007/01/06
1663 [미치겠다]  ㅜㅜ 아토피아분들 미치겠어연 (3) 951 2007/01/06
1662 [짜증나]  난 아토피라 빵하고 과자먹음 안됨 (1) 938 2007/01/06
1661 [일반]  약간은 무서운 병, (3) 1012 2007/01/05
1660 [일반]  아래 '한약으로 실패하는 이유' 글을 읽고 (3) 899 2007/01/04
1659 [세상이...]  동네사람들 바람났어요..  914 2007/01/04
1658 [신난다^o^]  한약으로 실패하는 이유...아토피안들 잘 들어주세요 (10) 1273 2007/01/04
1657 [눈물이..ㅜㅜ]  작정하고 울어볼까하는 마음에 슬픈 영화를 봤는데 (4) 968 2007/01/04
[일반]  전 아토피가 있는 33세 남자입니다. (9) 1294 2007/01/02
1655 [부럽다..]  뭐먹고살지? (7) 1078 2007/01/01
1654 [세상이...]  여성부 폐지에 대해 어떤 생각이신지요? (9) 970 2006/12/29
1653 [사랑해]  아는 것이 힘! (2) 789 2006/12/29
1652 [세상이...]  첫눈이 오면 첫 사랑이 온다,  1046 2006/12/28
1651 [세상이...]  오늘 정말 추웠습니다.  912 2006/12/28
1650 [눈물이..ㅜㅜ]  1리터의 눈물을 쏟다 (1) 1090 2006/12/27
1649 [세상이...]  곰이 되고 싶어요.  952 2006/12/26
1648 [힘들어]  밑에 리플... (9) 1339 2006/12/24
1 [2][3][4][5][6][7][8][9][10]..[56][다음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